반도그룹, 건설과 투자 양축으로 조직 개편

최천욱 기자
입력 : 2020.06.30 10:53 |   수정 : 2020.06.30 10:53

창립 50주년 맞아 100년 기업 향한 새로운 도약 준비

[뉴스투데이=최천욱 기자] 반도그룹이 건설과 투자 양축으로 조직을 개편한다. 이를 통해 각 사업분야별 전문경영인 중심의 책임경영을 강화하고 주택사업 외에 공공토목(SOC), 해외개발사업, 레저사업, 신사업으로 새로운 사업영역을 확장, 향후 100년 기업을 향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한다.
 
권홍사 반도그룹 회장은 “주변의 모든 것이 빠르게 변하고 있다”면서 “변화하지 않는 기업은 도태될 수밖에 없다”며 절실한 심정으로 경영혁신을 강조했다. 이어 “조직개편 및 사업부별 전문경영인 중심의 책임경영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해야 한다”며 “저 또한 전문경영인에게 조직에 대한 책임과 권한을 부여해 독립적으로 전문성을 살릴 수 있도록 힘을 보탤 것이다. 반도그룹의 미래 50년은 새로운 인물들이 이끌어 가야한다”라고 말했다.
 
반도그룹 핵심 부문 조직도.png
반도그룹 핵심 부문 조직도 [사진제공=반도건설]
 
■ 변화의 시작…책임경영체제 강화
반도그룹이 새로운 ‘뉴 반도그룹’비상을 꿈꾸고 있다. 부동산 규제 정책과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로 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변화에 더욱 힘이 실리고 있다.
 
먼저 전문경영인 중심의 책임경영체제를 강화한다. 사업부별 전문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로 반도그룹은 2017년 박현일 대표이사 취임 때부터 이 같은 변화를 준비해 왔다.
 
앞으로 반도그룹은 건설부문과 투자운용부문 양축으로 그룹을 운영해 나갈 방침이다. 건설부문은 반도건설을 시공능력 12위의 건설사로 성장시킨 박현일 대표와 20년간 반도건설에 몸담아온 김용철 대표가 맡았다. 투자운용부문은 최근 영입한 김호균 대표가 맡는다.
 
박현일 대표는 초고층 건축·설계 계획분야 박사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건설경영 전문가다. 삼성물산 주택사업본부장 출신으로 목동 ‘트라팰리스’,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 이촌 ‘래미안 첼리투스’등의 사업을 총괄했다. 2015년 반도건설에 입사해 현재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취임 이후 주택사업 외에도 공공, 토목, SOC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하는 등 건설업의 체질강화와 경쟁력을 한단계 더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용철 대표는 삼환기업을 거쳐 1999년 반도건설에 입사했다. 부산 온천동의 초고층아파트 ‘반도보라스카이뷰’, 신도시 동탄, 김포, 세종 ‘반도유보라’공사를 총괄했으며 ‘두바이 유보라 타워’ 등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섭렵한 건설 전문가다. 20년 넘게 근무한 ‘반도맨’으로 직원들에게 덕망 높은 인물로 알려져있다.
 
김호균 대표는 영국 웨일즈대학교 법학석사와 버밍엄대학교 경영학석사 과정을 졸업했다. 하나은행을 거쳐 금호그룹 전략경영본부 CFO(최고재무책임자)를 지냈다. 재무, 법률 전문가로 기업 리스크 관리와 투자운영 등에 풍부한 경험을 갖고 있다.
 
■ 뉴 챌린지, 새로운 도약을 위한 혁신
 
반도그룹은 창립기념일 행사를 별도로 하지 않았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에 동참하기 위함이다. 대신 새로운 도약을 위한 대표이사 메시지를 전달했다.
 
박현일 대표이사는 임직원들에게 “지난 50년간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으로 수많은 위기를 극복하며 성장해왔다”라며 “2020년 다시 한번 의식개혁과 경영혁신을 통해 100년 기업, 세계 속의 반도로 함께 만들어 나가자”라고 강조했다.
 
반도그룹은 기존 주택사업 외 민간택지개발, 도시정비, 해외개발사업, 임대주택사업, 레저사업, 신사업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강점인 건설부문에서 영역을 확장해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투자운용부문을 통해 신사업에 도전할 것으로 보인다.
 
반도그룹 관계자는 “창립 5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는 다양한 사업이 예정돼 본격적인 사업다각화가 이뤄질 전망이다”라며 “변화하는 국내외 경제상황과 부동산 시장에 발맞춰 폭 넓은 포트폴리오를 준비해 온 만큼 회사가 한단계 더 성장하는 한해가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sacmlbot11@news2day.co.kr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뉴스투데이 & m.news2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비즈 많이 본 기사

  1. 1[재계 현장에선] 한화이글스의 두산베어스 인수, 가능한 시나리오일까?
  2. 2[주말쇼핑정보] 롯데마트‧이마트‧홈플러스 등 ‘대한민국 동행세일’ 동참
  3. 3재개발사업 활기 띠는 ‘광명뉴타운’, 미니신도시로 부상하나
  4. 4‘상전벽해(桑田碧海)’ 신길뉴타운, 전용 59㎡ 10억원 시대 연다
  5. 5[현장] ‘사송 더샵 데시앙’ 사송신도시 리딩 단지 ‘우뚝’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반도그룹, 건설과 투자 양축으로 조직 개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포스트 빙글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