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이메일 전송
공유하기

[뉴스투데이 카드뉴스] 빙그레의 기업문화 진화, ‘건배사’와 ‘상시카톡방’ 금지

김연주 기자 | 2019-09-03 16:40 등록 (09-03 16:40 수정) 400 views

[글 : 김연주 기자, 그래픽 : 가연주] 바나나맛 우유의 원조인 식품기업 빙그레(회장 김호연)의 기업문화가 진화하고 있다.

빙그레는 지난해 주 52시간 근무제가 도입된 이후 '유연근무제'에 폭넓은 재량권을 인정했다.또 ‘건배사 금지’와 ‘상시 카톡방 개설 금지’가 눈길을 끈다. 빙그레의 이러한 회사 풍경은 임직원들의 의사를 그대로 반영한 결과이다.

자세한 내용을 영상 속에서 알아보았다.




Copyright ⓒ 뉴스투데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주요기업 채용정보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