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경기 가평 첫 번째 브랜드 분양 단지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 “고품격 주거공간 선보인다”

최천욱 기자 입력 : 2021.01.19 18:36 ㅣ 수정 : 2021.01.19 18:36

DL이앤씨 올해 첫 마수걸이 분양…희소성 높은 비규제지역 새 아파트 / 가평 최초 ‘C2 하우스’ 적용 / 가평읍 주거 중심지 ‘원스톱 생활권’ / 합리적 분양가 3.3㎡당 평균 950만원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뉴스투데이=경기 가평 / 최천욱 기자] “경기 가평에서 첫 번째 브랜드 분양 단지로 단지명에 ‘퍼스트원’이 들어갔다.” (시행사 관계자)

 

“지난해 우수한 상품성과 브랜드 파워를 바탕으로 코로나19 등 어려운 상황에서도 1만6227가구를 성공적으로 분양한데 이어 올해에도 최고의 삶을 선사하겠다는 브랜드 가치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고품격 주거공간을 선보일 계획이다.” (분양 관계자)

 

image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이 오는 20일 수도권에서 희소성이 높은 비규제지역인 경기 가평에서 첫 번째 브랜드 분양 단지로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사진은 터파기 공사를 하고 있는 부지 모습 [사진=경기 가평 / 최천욱 기자]

 

대림산업이 지난 1일 사명을 DL이앤씨로 변경하고 올해 첫 마수걸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오는 20일 경기 가평군 가평읍 대곡리 일원에 들어서는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이 그 주인공.

 

이 단지는 희소성이 높은 수도권 비규제지역에 들어서는 새 아파트, 가평읍 주거 중심지에 위치한 ‘원스톱 생활권’, 가평 최초 ‘e편한세상’의 혁신 주거 플랫폼인 ‘C2 하우스’ 적용 등을 내세워 합리적인 분양가(3.3㎡당 평균 950만원)에 공급할 예정이다. 

 

19일 정비 업계에 따르면 경기 가평군은 수도권 규제지역의 풍선효과가 기대되는 지역으로 집값의 최대 70%까지, 다주택자도 주택 구입 시 대출이 가능하다. 청약통장 가입 후 1년 이상이 되면 세대주뿐 아니라 세대원도 1순위 자격이 되며, 당첨자 발표일로부터 6개월 이후에는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이 같은 지역에 들어서는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은 1차 분양가 1000만원 정액제, 중도금 60% 무이자 등 금융혜택을 제공하고 있어 실수요자와 투자자 모두에게 호응이 높다는 게 DL이앤씨의 설명이다. 

 

견본주택 현장에서 만난 DL이앤씨 관계자는 “하루 96팀(한 팀당 2명)이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방문(1시간 10팀)을 할 예정이다. 사전 예약률은 80%가 넘는다”고 말했다.  

 

■ 가평읍 주거 중심지 위치 ‘원스톱 생활권’ 

 

이 단지는 가평읍 주거 중심지에 조성돼 반경 1km 내에 가평군청, 관공서, 은행, 의료시설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원스톱 생활권이다.

 

또한 반경 1.5km 내에는 한석봉 어린이집(국공립) 등 다수의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이 가깝고 한석봉 도서관이 위치해 우수한 면학 분위기를 갖춰 교육환경도 빠지지 않는다. 또 칼봉산을 비롯해 단지 바로 옆에 공원을 조성, 단지 주민뿐 아니라 가평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도 주목받는다. 분양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1500평 규모의 공원을 기부체납한다”고 말했다.  

 

■ 가평 최초 ‘C2 하우스’…‘원룸’ 형태 등 자유로운 공간 연출 가능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에 적용되는 가평 최초 ‘C2 하우스’는 가변형 구조로 설계된다. 이에 따라 가변형 벽체 사용 및 구조 벽체 최소화로 거주자의 취향이나 사는 방식에 따라 집의 구조를 확트인 원룸 형태 또는 다양한 목적의 공간으로 나누는 등 자유로운 공간 연출이 가능하다.  

 

image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 광역 위치도 [사진=DL이앤씨]

 

전용면적 59㎡는 안방 드레스룸을 제공해 넉넉한 수납공간을 마련했고 전용면적 74·84㎡는 현관에 대형 팬트리와 안방 대형 드레스룸 등을 적용해 수납공간을 극대화 했다. 

 

이외에도 층간 소음 저감을 위해 거실과 주방, 침실 공간에는 60mm 완충재를 적용하고, 집안 모든 면에는 끊김 없는 단열라인으로 에너지 손실을 최소화하는 등 집안 곳곳에 디테일한 설계를 도입할 예정이다. 

 

■ 제 2경춘국도, GTX B 노선(마석역)예정 등 교통호재…서울 접근성 ↑

 

이 단지는 제 2경춘국도, GTX B 노선(마석역)예정 등 교통호재로 서울로 오고가는 시간이 빨라질 전망이다. 분양 관계자는 이와 관련 “원주지방국토관리청에 따르면 제 2경춘국도 노선안(대안노선)이 기존 경춘국도(국도46호선) 북측과 경기 가평군 남측 시가지(자라섬 북측)를 통과할 예정이다. 개통 시 서울 접근성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가평역에서 4정거장 거리에 위치한 마석역에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이 정차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GTX B노선은 송도~서울역~청량리~마석을 잇는 노선으로 현재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으며, 2022년 착공될 예정이다. 

 

가평역 근처의 한 부동산 관계자는 “가평에서 첫 브랜드 분양단지로 인구 유입이 많아져 경춘선의 배차 간격도 빨라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주 타깃층 “내 집 마련 실수요자, 세컨하우스 분양 4050세대 등” 

 

시행사 관계자는 “단지 주변에 들어선 300가구 규모의 아파트와 200여실의 오피스텔 모두 완판됐다”고 설명했다. 이런 상황속에서 브랜드 단지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의 등장은 내 집 마련을 원하는 실수요자, 춘천 거주자, 2주택 희망 투자자 등에게 시선을 끌고 있다. 

 

image
가평역 근처에 있는 견본주택 모습 [사진=경기 가평 / 최천욱 기자]

 

분양 관계자는 주 타깃층에 대해 “서울 근교에서 내 집 마련을 원하는 서울, 경기지역 거주자, 강원도 춘천시와 차량으로 20분 거리에 위치해 있어 춘천으로 출퇴근하는 춘천 거주자, 은퇴 후 노후를 위해 세컨하우스로 분양 받으려는 4050세대, 규제를 피해 2주택을 희망하는 투자자 등이다”고 말했다. 

 

이 단지는 지하 3층, 지상 최고 27층, 4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472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전용면적별로는 59㎡ 98가구, 74㎡ 179가구, 84㎡ 195가구다. 청약일정은 2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월 1일 1순위, 2일 2순위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일은 8일에, 정당 계약은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