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지제세교지구 학교설립 차질없이 추진 발표

김충기 기자 입력 : 2021.04.06 08:36 ㅣ 수정 : 2021.04.06 09:04

교육청과 합의 도출 행정지도 등을 통해 해결키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왼쪽부터 배선철 도시개발과장, 정장선 평택시장, 이용주 평택 교육지원청장 [사진=평택시]

 

[뉴스투데이=김충기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5일 “지제세교 도시개발사업 지구 내 초등학교(가칭 지제1초교) 설립과 관련해 평택시와 평택시교육청이 합의했다”고 밝혔다.

 

학교용지 미확보에 따른 초등학교 설립이 지연될 수 있다는 우려에 따라  경기도 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평택시를 방문해 학교설립에 지장이 없도록 적극 지원하기로 약속하였다.

 

평택시는 조합 및 시행대행사에게 학교용지 소유권 원상회복 등 교육청 요구사항 이행을 위한 행정지도 등의 조치를 통해, 2022년 9월 개교에 지장이 없도록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세부적으로 평택시는 시행 대행사가 신탁담보 설정해지, 조합의 소유권 원상회복 이행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이행 여부를 점검할 예정이다.

 

당초 학교용지 공급 방안에 대해 평택시, 평택교육청, 조합 및 시행대행사 간 협의가 무산된 바 있으나, 금일 회의를 통해 각종 이견의 해소 및 교육청의 요구에 맞추어 학교설립이 정상화되도록 합의됐다고 밝혔다.

 

앞서 밝힌 바와 같이 시와 교육청은 앞으로도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을 최우선으로 문제를 해결해 나갈 방침이며, 향후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대처해 나갈 방침이다.

 

(가칭)지제1초교 학교용지 소유권  이전 합의도출을 이끌어낼 수 있기까지는 평택시 정장선 시장의 적극적인 노력이 있었다는 평이다.

 

조합과 시대행사 그리고 교육청 관계자들을 개별적으로 접촉해 설득하고 이해시켜  합의를 이끌어 낸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