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채용분석(60)] 평균연봉 6785만원 국토안전관리원, 회계· 경영학 등 필기시험 어려워

염보연 기자 입력 : 2021.06.03 05:45 ㅣ 수정 : 2021.06.03 05:45

신입은 인성면접, 경력직은 PPT면접 등으로 달라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image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 초대원장 [그래픽=뉴스투데이]

 

[뉴스투데이=염보연 기자] 국토안전관리원은 시설물의 안전 확보를 통하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국가 경제의 지속적인 발전에 기여하기 위하여 설립된 국토교통부 산하 위탁집행형 준정부기관이다.

 

주요 사업은 국가 주요시설물 안전확보, 시설 안전 및 전문기술인력 양성, 정밀점검 및 정밀 안전진단 실시 결과 평가, 건설사고조사위원회, 안전분야 공적 서비스 및 사회공헌활동 등이다.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알리오에 따르면 2021년 일반 정규직 기준 평균연봉은 6785만2000원, 신입사원 평균연봉은 3940만9000원이다. 이는 성과상여금 등을 포함한 금액이다.

 

■ 14일 오후 2시까지 접수, 채용형인턴으로 모집

 

국토안전관리원은 올해 신입직원 80명을 공개채용한다.

 

채용 예정 인원은 △경영 14명(5급 2명, 6급 채용형청년인턴 7명, 9급 채용형인턴 5명) △법 2명(6급 채용형청년인턴) △회계 4명(6급 채용형청년인턴) △전산 4명(채용형청년인턴) △보건 1명(6급) △토목 28명(6급 채용형청년인턴 19명, 9급 채용형인턴 9명) △건축 26명(4급 1명, 6급 채용형청년인턴 18명, 9급 채용형인턴 7명) △물리탐사 1명(6급 채용형청년인턴) 등이다.

 

청년인턴은 만 34세 이하만, 일반 인턴은 나이와 무관하게 지원할 수 있다.

 

또한, 코로나 19 장기화에 따른 취업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역인재 적용 직렬의 의무고용 비율을 정부의 권고기준인 27%보다 높은 30%로 상향했다.

 

양성평등 채용을 위해 필기 합격자 선정 시 특정 성별이 20% 미만이 되지 않도록 선발할 예정이고, 국가직무능력표준(NCS) 및 블라인드 기반으로 나이, 학력 등을 배제한 공개 채용으로 진행한다.

 

전형 절차는 서류 전형→ 필기 전형(직업기초능력, 직무수행능력)→ 면접 전형(임원진 면접, 실무진 면접)→ 결격사유 조회→ 합격자 발표 과정을 거친다.

 

6월 14일 오후 2시까지 원서를 온라인 접수한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박영수 원장 “현장 안전 강화가 최우선, 각종 시설물의 전 분야·생애주기 안전 관리할 것”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 초대원장은 “현장 안전 강화가 최우선”이라고 말했다.

 

그는 “현장 경험이 풍부한 직원들을 활용해 사고 발생이 잦은 소규모 건설 현장에서 안전 규정을 제대로 지키고 있는지 집중하여 점검할 계획”이라며 “건설안전, 시설물 안전, 지하 안전 등 시설물의 전 분야, 전 생애주기의 안전을 꼼꼼히 관리해 ‘안전하고 편리한 국토 조성’이라는 비전을 실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토안전관리원의 핵심가치는 생명, 신뢰, 포용, 도전 4가지이며, 경영방침은 안전 최우선, 소통화합, 상생협력, 창의·혁신이다. 안전 및 생명 의식을 가장 강조하는 인재상을 엿볼 수 있다.

 

■ 국토안전관리원 관계자 “국민의 행복을 지키는 미션 책임질 수 있는 인재 찾아”

 

국립공원공단 채용 관계자는 “면접 방식은 채용 종류에 따라 알맞은 방식을 채택하고 있으며 2020년도 상반기 경우 신입직은 인성 직무역량에 대한 구술면접을, 경력직은 구술면접과 PPT 면접을 진행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공단은 경남지역 인재를 비롯해 예방적 시설관리와 안전한 건설환경 조성으로 국민의 행복이라는 공단의 미션을 책임질 수 있는 역량 있는 인재를 찾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 지원자 “면접 질문은 자소서 위주와 인성 질문”

 

2020년도 하반기 경영·기획·컨설팅 분야 지원자는 “필기시험은 재무관리, 회계, 경영학 등 범위에서 다소 어려웠다”고 말했다.

 

이어 “면접은 하루에 2차까지 총 2회 진행됐다. 1차 면접은 실무진과 외부 헤드헌터가 참여했고 다소 딱딱한 분위기였지만 질문은 자소서 위주와 전형적인 인성 면접이었다. 2차 면접은 임원 면접으로 공단 직원분들이 면접관으로 들어왔다. 분위기는 부드러웠고 질문은 대체로 평이했다. 자소서에 적힌 경력을 묻기도 했다”라고 후기를 전했다.

 

 

BEST 뉴스

댓글 (0)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0 /250